김영진 미래엔그룹 회장, ‘제6회 중견기업인의 날’ 대통령 표창 수상
상태바
김영진 미래엔그룹 회장, ‘제6회 중견기업인의 날’ 대통령 표창 수상
  • 이지수 기자
  • 승인 2020.11.19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정세균 국무총리, 김영진 미래엔그룹 회장이 시상식을 갖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교육출판전문기업 미래엔은 18일 서울 롯데호텔에서 열린 ‘제6회 중견기업인의 날’ 행사에서 김영진 미래엔그룹 회장이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김영진 회장은 그룹의 모태 사업인 교육출판업을 기반으로 에너지·레저·완구 산업 등으로 사업 분야를 다각화해 그룹 차원의 성장 동력을 마련해 왔으며 미래엔그룹을 모범 중견기업으로 성장시키며 국내 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또한 미래엔의 교육 재단인 목정미래재단 이사장으로서 장학 사업과 각종 사회 공헌 사업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한 공로를 인정받아 우수 중견기업 대표자 부문 대통령 표창 수상자로 선정됐다.

김영진 회장은 2002년 미래엔의 전신인 대한교과서에 입사해 재무팀, 교재전략기획팀장, 기획관리본부장 등을 거쳤으며 2010년 4월 대표이사 취임 후 어려운 시장 환경 속에서도 성과를 이끌어내며 회사의 성장, 재무 안정성 등에 기여했다. 2020년 4월 신광수 사장이 미래엔 대표이사로 선임된 이후에는 이사회 의장으로 그룹 관리 및 투자의사 결정, 대외협력을 총괄하며 미래엔그룹의 책임경영 강화를 위해 힘쓰고 있다.

김영진 회장은 “코로나19로 국가 경제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중견기업을 대표해 대통령 표창을 수상하게 돼 더욱 뜻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대한민국 대표 교육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우리나라 교육 출판 경쟁력 강화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